아산시, 지역아동센터 통학차량에 어린이 하차 확인 안전벨 설치

삼성전자 TP센터 후원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0/30 [08:08]

아산시, 지역아동센터 통학차량에 어린이 하차 확인 안전벨 설치

삼성전자 TP센터 후원

김병화 | 입력 : 2018/10/30 [08:08]

▲ 차량에 안전벨이 설치된 사진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삼성전자 TP센터(온양사회공헌센터장 김보현)의 후원으로 지난 2018년 10월 29일(월) 아산시 지역아동센터 28개소의 29대 센터 통학 차량에 『자는 어린이 하차 확인 안전 벨』을 설치했다.

 

『자는 어린이 하차 확인 안전 벨』은 차량의 시동을 끄면 ‘차량에 잠든 어린이가 있는지 확인하라’는 멘트와 함께 사이렌이 울리며, 차량 뒷부분에 설치된 확인 버튼을 눌러야 사이렌이 꺼지는 시스템으로 아동들이 통학차량에 갇히는 위험한 상황을 예방하고, 차량에 방치된 아동들을 구출할 수 있게 도와 준다.

 

김보현 온양사회공헌센터장은 “유치원·어린이집 등 보육시설에는 안전벨 설치와 관련된 논의가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아동의 방과 후 돌봄을 수행하는 지역아동센터에는 아직까지 안전벨 설치가 의무화가 아니고, 설치 비용에 부담이 있어 설치를 못하고 있는 센터의 현실을 보면서 이번 후원을 계획하게 됐다”면서, “안전벨 설치로 지역아동센터의 아동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향후 아동들이 보다 안전하고 즐겁게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윤연옥 여성가족과장은 "아산시 지역아동센터에 관심을 갖고, 아동 안전을 위해 센터의 통학차량에 안전벨 설치를 후원해 주신 삼성전자 TP센터에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안전벨 설치로 통학차량 내 아동 안전 확보의 기틀은 마련한 만큼 지역아동센터 센터장, 생활복지사, 통학차량 운전자 등 관리자들이 안전수칙을 보다 잘 준수해 줄 것을 거듭 당부드린다”라는 뜻을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