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 인사이드' 병원에서 포착 위기의 서현진?! 슬픔 가득한 눈동자‘궁금증 증폭’

김병화 기자 | 기사입력 2018/10/30 [14:01]

'뷰티 인사이드' 병원에서 포착 위기의 서현진?! 슬픔 가득한 눈동자‘궁금증 증폭’

김병화 기자 | 입력 : 2018/10/30 [14:01]



‘뷰티 인사이드’ 서현진의 슬픔에 잠긴 모습이 포착됐다.

 

JTBC 월화드라마 ‘뷰티 인사이드’(연출 송현욱, 극본 임메아리, 제작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측은 30일, 걱정 어린 눈빛으로 한세계(서현진 분)를 위로하는 류은호(안재현 분)와 유우미(문지인 분)의 모습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 어린이가 된 한세계(문우진 분)와 서도재(이민기 분)는 이제껏 본 적 없는 특별한 만남으로 유쾌한 재미와 힐링을 선사했다. 한 달에 한 번 모습이 변하는 한세계의 마법에도 변하지 않는 두 사람의 로맨스는 안방극장을 따뜻하게 물들이고 있다. 다시 본래의 모습으로 돌아온 한세계와 서도재는 한층 달달해진 은밀한 비밀 데이트로 설렘지수를 끌어올렸다. 로맨틱한 키스를 나누던 두 사람은 갑자기 집에 찾아온 한세계의 모친 한숙희(김희정 분)와 맞닥뜨리며 궁금증을 높이고 있는 상황.

 

한세계와 서도재의 비밀 데이트가 짜릿한 설렘으로 연애 세포를 자극하는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한세계의 사뭇 다른 분위기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슬픔이 서린 눈동자가 한세계에게 닥친 위기를 짐작케 한다. 이어진 사진 속 한세계를 따뜻하게 안아주고 있는 류은호와 유우미. 애써 눈물을 참는 듯한 유우미와 슬픔을 억누르는 류은호의 표정 역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절친 세 사람이 함께 병원을 찾은 이유는 무엇인지, 꽃길만 계속될 것 같은 한세계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오늘(30일) 방송되는 10회에서 뜻밖의 소식을 듣게 된 한세계의 위기가 그려진다. 설렘 부스터를 단 ‘뷰티 인사이드’의 전매특허 단짠 로맨스에 예측 불가한 사건이 예고된다. 꽃길만 걸을 것 같던 한세계와 서도재에게 어떤 변화가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뷰티 인사이드’ 제작진은 “한세계와 서도재의 로맨스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한다. 서로에게 닥친 위기를 함께 극복하며 가슴 따뜻한 힐링과 설렘을 선사할 두 사람의 이야기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뷰티 인사이드’는 방송 4주 만에 JTBC 역대 월화드라마 중 누적 화제성 점수에서 1위를 차지했다. 관련 동영상 조회수(네이버TV 조회수 기준) 역시 3천만 뷰를 돌파하며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뷰티 인사이드’ 10회는 오늘(30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