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룸’ 김희선, 인형 미소+선물 공세! 이경영과 전면전 돌입 예고! 기대UP

김병화 기자 | 기사입력 2018/10/31 [09:46]

‘나인룸’ 김희선, 인형 미소+선물 공세! 이경영과 전면전 돌입 예고! 기대UP

김병화 기자 | 입력 : 2018/10/31 [09:46]



김희선이 한치 오차 없는 인형 미소와 선물 공세로 이경영 공략에 나선다.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에서 김희선은 억울한 누명을 쓰고 사형수가 된 장화사의 영혼이 들어선 변호사 을지해이 역을 맡아 폭발적인 연기력을 펼치고 있다. 특히 앞서 자신에게 누명을 씌운 추영배(=기산, 이경영 분)를 향한 복수 행보를 다짐하며 매회 심장 쫄깃한 전개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 이 가운데 김희선이 추영배의 집을 기습 방문한 스틸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김희선의 화려하고 세련된 자태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올 블랙에 레드 립으로 한껏 치장한 김희선의 모습이 숨을 멎게 할 정도로 아름답다. 특히 김희선은 상대방을 향해 살갑게 미소를 짓고 있는데, 그간 추영배와 관련된 인물 앞에서 위축되고 긴장된 모습을 보였던 장화사는 전혀 상상할 수 없을 만큼 여유로운 모습이다. 더욱이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당당한 태도가 영혼이 뒤바뀌기 전 을지해이가 아닌가 착각이 들게 할 정도.

 

이어진 스틸에서 김희선이 명품가방을 건네고 있어 이목을 끈다. 이는 김희선이 기산의 아내 김혜선(박현정 분)에게 선물 공세를 펼치는 장면. 솟구치는 분노와 복수의 칼날을 숨긴 김희선의 인형 미소가 보는 이들까지 소름 돋게 만든다. 과연 김희선이 어떤 이유로 적군의 집에 침투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지난 ‘나인룸’ 6회 방송에서 장화사가 자신의 모친을 죽이려 했던 마현철(정원중 분)의 극악무도함을 알게 돼 분노, 그를 술병으로 내려쳤고 이후 정신을 차리니 그가 죽어 있어 충격을 안겼다. 더욱이 현장을 피하던 중 기산에게 이 모습이 발각되며 순탄치 않은 장화사 인생에 또 한번의 위기가 찾아올 것이 예고돼 그녀가 이를 어떻게 극복할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영혼 체인지 후 자신이 몰랐던 수많은 진실과 마주하고 경악을 금치 못했던 그녀가 오늘(27일) 방송에서 사이다 행보를 보일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의 인생리셋 복수극. 김희선 주연의 ‘나인룸’은 오늘(27일) 밤 9시에 7회가 방송된다.

 

<사진- tvN '나인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