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주거복지정책 강화를 위한 민·관 협력 방안 모색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0/31 [07:55]

경기도, 주거복지정책 강화를 위한 민·관 협력 방안 모색

김병화 | 입력 : 2018/10/31 [07:55]

경기도가 맞춤형 주거복지 정책 강화를 위한 협력적 거버넌스 구축 방안을 모색하고, 향후 발전적인 정책방향을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도는 31일 오후 2시, 경기도문화의전당 컨벤션센터에서 ‘경기 주거복지센터의 역할과 민·관 협력 방안’을 주제로 2018 경기 주거복지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숍에는 도내 31개 시·군 및 주민센터 공무원, 한국토지주택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 경기도시공사, 경기복지재단, 주택관리공단 등 주거복지 관련 기관 임직원 15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워크숍은 정원오 교수(성공회대학교 부총장)을 좌장으로 ▲ 경기도 주거복지정책 강화를 위한 협력적 거버넌스 구축 방안(김상민 박사 - 지방행정연구원 수석연구원) ▲민·관 협력을 위한 주거복지센터의 역할과 과제(서종균 박사 - 서울주택도시공사 주거복지기획처장) 등 전문가 발제와 현장 · NGO · 도시공사의 각 영역별 토론으로 진행됐다.

 

이춘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경기도에서 다양한 주거복지정책을 펼치고 있지만, 정보를 알지 못해 지원받지 못하는 도민이 여전히 많다”며 “협력적 거버넌스 구축으로 이러한 문제가 해결되고, 나아가 도민 주거복지가 더욱 향상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