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안전총괄담당관, 자매결연 마을 대상 안전문화 운동 추진

부서의 특성을 살린 교류활동 전개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0/31 [08:12]

아산시 안전총괄담당관, 자매결연 마을 대상 안전문화 운동 추진

부서의 특성을 살린 교류활동 전개

김병화 | 입력 : 2018/10/31 [08:12]

▲ 마을 어르신들에게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아산시 안전총괄담당관은 「더불어 사는 농촌을 만들기 위한 1부서 1촌 자매결연 활성화」의 일환으로 30일 자매결연 마을인 공세1리 마을회관을 찾아 안전문화운동을 추진했다.

 

안전총괄담당관 부서원들은 어르신들에게 교통사고 예방 및 동절기 안전수칙 등에 관한 교육과 함께 교통안전용품(반사지팡이 및 졸음방지 아로마 스틱)을 배부하였으며 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어린이 안전책자와 물티슈 등을 기증하였다. 또한 마을 주민들의 고충상담과 시정 관련 의견을 청취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갖기도 하였다.

 

이춘근 안전총괄담당관은 “이렇게 나와 주신 어르신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안전한 마을 조성을 위해 결연마을과 적극적인 교류 활동을 추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