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로 돈번다? 국내 기상산업 시장 4000억원 돌파

인터넷뉴스팀 | 기사입력 2018/10/31 [14:46]

날씨로 돈번다? 국내 기상산업 시장 4000억원 돌파

인터넷뉴스팀 | 입력 : 2018/10/31 [14:46]

▲ 날씨 예보.     © pixabay


기상청(청장 김종석)과 한국기상산업기술원(원장 류찬수)이 기상산업진흥법 제12조에 따라 ‘기상산업 실태조사’를 시행하고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통계조사는 올해 6월부터 8월까지 전국 17개 시·도 기상사업체 모집단 630개를 전수 조사한 결과이다.

조사에 따르면 기상산업 부문 총 매출액은 4077억원으로 2017년 조사결과(3838억원)보다 239억원 증가(6.2%)했다.

이는 기상장비 부문에 해당하는 ‘기상 기기, 장치 및 관련 상품 도매업’과 기상 기기, 장치 및 관련 제품 제조업의 매출액이 전년 대비 각각 14.5%, 11.3% 순으로 크게 증가했기 때문이다.

반면, 기상서비스 부문에 해당하는 △기상관련 전문, 기술 서비스업과 △기상관련 방송 및 정보서비스업의 매출액은 각각 9.1%, 10.5%로 소폭 증가했으며 △기타 기상관련 서비스업(손해보험업)은 6.8% 감소했다.

지속적인 기상산업 성장세와 함께 기상산업 상시근로자 수도 총 2583명으로 전년 조사결과(2496명)보다 87명이 증가(3.5%)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상산업 부문 수출액은 108억9000만원으로, 전년 조사결과(107억5400만원)보다 소폭 증가(1억3600만원, 1.3%)했다.

이는 기상장비 부문에 해당하는 △기상 기기, 장치 및 관련 상품 도매업의 수출액이 62.9%로 증가했기 때문이다.

기상산업의 성장세는 계속되고 있으나 부가가치가 높은 서비스 산업의 비중은 여전히 낮아 이에 대한 지원과 육성이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자세한 실태조사 결과는 기상청 ‘행정과정책 > 날씨경영도우미’ 또는, 한국기상산업기술원 ‘알림·자료 > 자료(연구자료/보고서)’에서 확인할 수 있다.

 

penfree@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프렌즈 레이싱·포트나이트로 지루함 달래자”
1/7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