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심폐소생술 경연 공주 정보고 ‘최우수’

- 1일 도내 20개 고교팀 참가…대처 과정 우수 12개 팀 입상 -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01 [16:33]

충남도, 심폐소생술 경연 공주 정보고 ‘최우수’

- 1일 도내 20개 고교팀 참가…대처 과정 우수 12개 팀 입상 -

김병화 | 입력 : 2018/11/01 [16:33]

 

 


충남도가 주최하고 단국대병원이 주관한 ‘제10회 고등학생 심폐소생팀 경연대회’가 1일 충남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렸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지도교사 1명과 학생 3명이 한 팀을 이뤄 심정지 환자 발생 시 대처 과정을 경연했다.

 

각 팀은 환자 발견에서부터 의식 확인 및 구조 요청, 심폐소생술 실시, 자동심장충격기 사용 등 학생들이 직접 구성한 상황극을 통해 심정지 환자 대처 과정을 선보였다.

 

도내 22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이날 대회에서 최우수상의 영예는 공주 정보고(지도교사 최홍미) 팀이 차지해 보건복지부장관상을 받았다.

 

또 대처 과정이 우수한 11개 팀에는 충남도지사상, 충남교육감상, 단국대학교병원장상이 수여됐다.

 

도 관계자는 “이번 심폐소생팀 경연대회는 학생들이 응급의료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위급상황이 발생했을 때 현장에서 신속히 대처할 수 있는 역량을 기르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교 응급의료의 생활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