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모모랜드 연우-주이, "압도 당했어. 너무 아름다워서" 러시아 사할린 매력에 푹~ 기대감↑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02 [09:48]

'배틀트립' 모모랜드 연우-주이, "압도 당했어. 너무 아름다워서" 러시아 사할린 매력에 푹~ 기대감↑

김병화 | 입력 : 2018/11/02 [09:48]



‘배틀트립’ 모모랜드 연우-주이가 러시아 사할린의 매력에 압도당했다고 해 관심이 모아진다.

 

오는 3일(토) 밤 9시 20분 방송되는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서는 ‘남들이 알기 전에 가야 하는 숨은 여행지’를 주제로 개그우먼 이수지와 배우 송다은, 모모랜드 연우-주이가 설계 배틀을 벌인다. 이번 주에는 ‘러시아 사할린’으로 떠난 모모랜드 연우-주이의 여행이 공개된다.

 

특히 연우-주이는 더 재밌게 다녀 오자는 뜻으로 투어명을 ‘모아모아 투어(more more tour)’로 정하고 첫날은 주이가, 둘째 날은 연우가 여행 설계를 맡아 러시아 사할린의 다채로운 매력을 전파할 예정이다. 더욱이 스케줄이 아닌 여행은 처음이라고 밝힌 연우는 다수의 여행 경험을 지닌 주이가 짠 코스에 “난 이제 널 믿을 거야”라며 무한 찬사를 쏟아냈다는 후문이어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그런가 하면 연우-주이는 매 끼니마다 전투 먹방을 펼쳐 VCR을 보던 스튜디오의 모든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 러시아 전통음식부터 사할린 풍 퓨전 한식, 거대한 뿔게까지 다양한 음식들을 마주한 연우와 주이는 지체할 틈 없이 두 팔을 걷어붙이고 흡입하기 시작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무엇보다 두 사람의 뿔게 먹방을 본 이수지-송다은은 흡사 방청객 같은 격한 리액션을 쏟아내며 “계획을 세워야 겠다”면서 결의를 다져 폭소를 유발했다고 해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연우-주이는 러시아 사할린의 슬픈 역사와 마주할 예정이다. 러시아 사할린은 일제강점기때 강제 이주된 한인들의 한이 서린 곳으로, 두 사람은 슬픈 역사를 상기하기 위해 세워진 ‘망향의 탑’을 찾아 역사를 되새겨 보는 시간을 가졌다고. 이에 사할린의 맛과 멋에 이어 역사까지 마주한 모모랜드 연우-주이의 ‘모아모아 투어’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배틀트립’ 측은 “모모랜드 연우-주이는 여행 내내 발랄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뿜어내 스태프들을 미소 짓게 했다. 연우의 엉뚱함과 주이의 흥이 만나 더욱 유쾌한 여행이 탄생했다”면서, “’모아모아 투어(more more tour)’라는 투어명처럼 더욱 재밌고 흥겨운 두 사람의 여행 설계가 담길 ‘배틀트립’ 본 방송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원조 여행 설계 예능 프로그램 KBS 2TV ‘배틀트립’은 오는 3일(토) 밤 9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배틀트립’>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