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윤균상X김유정, ‘일단 뜨겁게 심쿵’ 커플 포스터 공개

김병화 기자 | 기사입력 2018/11/05 [09:53]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윤균상X김유정, ‘일단 뜨겁게 심쿵’ 커플 포스터 공개

김병화 기자 | 입력 : 2018/11/05 [09:53]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윤균상과 김유정이 보기만 해도 설렘이 방울방울 터지는 커플 포스터를 첫 공개해 기대감을 높였다.

 

‘뷰티 인사이드’ 후속으로 오는 11월 26일 첫 방송되는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연출 노종찬, 극본 한희정, 제작 드라마하우스, 오형제)는 청결이 목숨보다 중요한 꽃미남 청소업체 CEO 장선결(윤균상 분)과 청결보다 생존이 먼저인 열정 만렙 취준생 길오솔(김유정 분)이 만나 펼치는 ‘무균무때’ 힐링 로맨스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윤균상, 김유정, 송재림의 퍼펙트 라인업을 완성하며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포스터 속 윤균상과 김유정의 사랑스럽고 달달한 분위기가 ‘두근두근’ 설렘을 유발한다. 평범한 세탁실조차 단번에 그림 속 한 장면으로 만드는 두 사람의 비주얼 케미가 기대감을 높인다. 볼에 살포시 입을 맞추는 윤균상과 햇살 같은 미소를 짓는 김유정의 따듯한 분위기는 설렘지수를 증폭한다. 온 우주에 둘만 있는 듯 세상 달콤한 분위기를 완성하는 윤균상과 김유정의 핑크빛 시너지가 기대 심리를 무한 상승시킨다. 여기에 ‘결벽증 무균남에게 귀여운 세균이 찾아왔다’는 문구는 달라도 너무 다른 장선결과 길오솔이 만나 펼칠 로맨스에 흥미를 더욱 자극한다.

 

윤균상이 연기하는 장선결은 청소를 인류적 사명이자 숭고한 행위로 여기는 청소 대행업체 ‘청소의 요정’ CEO로, 눈부신 비주얼과 섹시한 두뇌까지 장착한 ‘무결점’의 매력남이다. 2년 만에 드라마로 컴백하는 김유정은 세상의 모든 알바를 섭렵하며 취업의 문을 두드리느라 연애는 물론 청결마저 사치가 된 취준생 길오솔을 맡았다. 팍팍하고 빡센 현실 속 깔끔함은 포기하고 무릎 나온 추리닝이 트레이드마크가 된 위생 관념 제로의 ‘청포녀(청결을 포기한 여자)’ 길오솔이 결벽증을 앓는 상극의 ‘완전무결남’ 장선결이 운영하는 청소의 요정에 입사하게 되면서 요상하게 설레는 ‘무균무때’ 힐링 로맨스가 펼쳐진다.

 

무엇보다 두 배우의 연기 변신에도 주목이 쏠린다. 데뷔 후 첫 로맨틱 코미디 도전으로 ‘新로코킹’ 등극을 예고하는 윤균상, 퍼펙트 ‘만찢’ 싱크로율과 파격 변신으로 마법을 선사할 김유정. 어떤 캐릭터든 자신만의 색으로 재탄생 시키는 ‘믿고 보는 배우’ 두 사람의 연기가 어떤 시너지를 발휘해 시청자들을 사로잡을지 벌써부터 기대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한편,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인수대비’, ‘궁중잔혹사-꽃들의 전쟁’에서 감각적인 연출을 인정받은 노종찬 감독과 ‘조선총잡이’ 한희정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뷰티인사이드’ 후속으로 오는 11월 26일(월)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드라마하우스, 오형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