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노수산나, 연극 '톡톡' 사랑스러운 매력 과시 “캐릭터 찰떡이네!”

김병화 기자 | 기사입력 2018/11/06 [12:39]

배우 노수산나, 연극 '톡톡' 사랑스러운 매력 과시 “캐릭터 찰떡이네!”

김병화 기자 | 입력 : 2018/11/06 [12:39]



배우 노수산나가 연극 무대로 돌아왔다.

 

지난 3월 종영한 KBS 2TV <황금빛 내 인생>을 비롯해, MBC <검법남녀>, tvN <식샤를 합시다 3: 비긴즈> 등 2018년 한 해 동안 브라운관에서 활약한 배우 노수산나가 연극 <톡톡>을 통해 관객들과 만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노수산나는 지난 2일 개최된 연극 <톡톡>의 프레스콜 공연 중 역할에 몰입한 모습이다. 또한 단체 포토타임에서 꽃받침 포즈로 캐릭터에 빙의해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연극 <톡톡>은 각기 다른 강박증을 가지고 있는 여섯 명의 환자가 강박증 치료의 최고 권위자 '스텐 박사'에게 진료를 받기 위해 모이면서 벌어지는 해프닝들을 유쾌하게 풀어낸 작품으로, 노수산나는 극 중 모든 말을 반복해야 하는 동어반복증의 ‘릴리’ 역을 맡았다.

 

그간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종횡무진 활약한 노수산나는 지난해 2월 막을 내린 연극 <청춘예찬> 이후 약 1년 8개월 만에 <톡톡>으로 연극 무대에 복귀했다. 극 중 마스코트 같은 매력의 ‘릴리’ 역으로 연기 변신을 선보이며 첫 공연부터 관객들의 많은 호평을 얻고 있다.

 

한편 지난달 27일 개막한 연극 <톡톡>은 내년 2월 10일까지 대학로 티오엠(TOM) 2관에서 공연한다.

 

<사진출처 -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