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각종 위원회 전면 정비… 시민참여 늘린다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07 [08:45]

고양시, 각종 위원회 전면 정비… 시민참여 늘린다

김병화 | 입력 : 2018/11/07 [08:45]

고양시는 7일(수) 134개 부서별 위원회에 대한 전면 정비 계획안을 발표하고 관련 제도 개선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부서별 위원회는 민·관 협치의 핵심으로 운영 내실화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이번 정비계획에 따라 시는 ▲고양시 아동복지기금 운영심의위원회 폐지, ▲고양시 비정규직 고용개선 자문위원회·지방재정공시심의위원회는 타 위원회와의 기능 중복으로 통·폐합, ▲고양시 지명위원회·고양시 민원콜센터 자문위원회·에너지절약추진위원회는 비상설로 전환 운영 등을 추진한다.

 

위원회 관련 제도도 개선한다. 입법예고 중인 ‘고양시 각종 위원회 구성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위원회 존속기한을 명시하고 민간 위촉 위원의 중복위촉 제한 횟수를 3회에서 2회로 축소하는 것을 주요 골자로 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조례 개정을 통해 특정 위원이 다수 위원회에 중복 위촉되는 것을 방지하게 되면 다양한 계층의 시민들이 위원으로 활동을 할 수 있는 토대가 추가로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위원 모집 시 인터넷 접수를 위한 시스템 개선도 검토 중에 있어 참여의 접근성, 편의성이 향상될 전망이다.

 

한편 시는 지난 8월 ‘2018 고양시 부서별 위원회 정비계획’을 수립, 관련 부서의 의견을 수렴하고 정비 방안을 마련해 왔다. 9월에는 각 위원회 담당자와 간담회를 개최해 위원회의 운영성과 및 기능에 따라 통·폐합 및 비상설화 방안을 논의하고 관련 조례 개정을 검토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