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손석구 청혼한다, 이엘이 흘리는 눈물의 의미는?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26 [14:24]

‘최고의 이혼’ 손석구 청혼한다, 이엘이 흘리는 눈물의 의미는?

김병화 | 입력 : 2018/11/26 [14:24]



‘최고의 이혼’ 손석구가 이엘에게 마지막 눈물의 프러포즈를 한다. 이엘은 어떤 대답을 들려줄까.

 

KBS 2TV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극본 문정민/연출 유현기/제작 몬스터유니온, 더아이엔터테인먼트)이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종영을 향해 갈수록 더욱 궁금해지는 것은 주인공들의 사랑의 결말. 그중에서도 절절한 후회를 하고 있는 이장현(손석구 분)과 그를 받아주지 않는 진유영(이엘 분) 커플의 이야기는 예측할 수 없어 더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이장현은 진유영이 아이를 임신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이장현은 아이의 아버지가 되고 싶다고 말했지만, 진유영은 여전히 차갑게 반응했다. 그리고 이장현에게 “예전처럼 다시 여러 여자랑 만나고 그렇게 살아”라고 말했다. 이에 이장현은 무릎을 꿇고 용서를 구했지만, 홀로 눈물을 삼켜야만 했다.

 

이런 가운데 오늘(26일) 27~28회 방송을 앞두고 ‘최고의 이혼’ 제작진은 이장현이 진유영에게 마지막 프러포즈를 하는 장면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이장현은 흙먼지를 얼굴에 가득 묻힌 채 엉망인 모습이다. 그의 손에는 반지가 있고, 그 반지를 진유영에게 건네고 있다. 앞서 이장현은 혼인신고서를 작성할 때 진유영에게 반지 프러포즈를 준비했던 바. 하지만 그날 진유영이 바람을 피웠던 이장현에게 꾹 눌러왔던 감정을 터뜨렸고, 두 사람의 관계는 어긋나버렸다.

 

이후 다시 청혼을 하는 이장현에게는 어떤 감정의 결심이 있던 것일까. 이장현의 절절하고도 애틋한 눈빛이 그의 진심을 표현하고 있어, 더 가슴을 찡하게 만들고 있다. 더욱이 이장현은 울먹이는 얼굴로 진유영의 대답을 기다리고 있는 모습. 그는 진유영으로부터 간절히 원하는 대답을 받을 수 있을까.

 

무엇보다 눈물을 흘리고 있는 진유영의 모습이 그녀의 대답을 더욱 가늠할 수 없게 만든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27~28회 예고편에서 진유영은 이장현에게 “나 이제 당신 사랑하지 않아”라고 말해, 좀처럼 좁혀지지 않는 두 사람의 관계를 짐작하게 했다. 과연 진유영의 눈물의 의미는 무엇일지, 진유영은 이장현에게 어떤 대답을 들려줄지, 두 사람의 관계의 향방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KBS 2TV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은 11월 26일 월요일 27~28회가 방송되며, 11월 27일 화요일 29~30, 31~32회 연속 방송으로 종영한다.

 

<사진제공= KBS 2TV ‘최고의 이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7월 셋째주 주간현대 1104호 헤드라인 뉴스
1/3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