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행정안전부 평가‘전국 2위’로 우수기관 선정

재난 안전특별교부금 3억원 확보...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 잘했다!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26 [15:45]

아산시, 행정안전부 평가‘전국 2위’로 우수기관 선정

재난 안전특별교부금 3억원 확보...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 잘했다!

김병화 | 입력 : 2018/11/26 [15:45]

▲ 제19호 태풍‘솔릭’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오세현 시장) 상황판단 회의 모습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행정안전부(이하 행안부) 2018년 여름철 재난대책 추진평가에서 ‘전국 2위’의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며 행안부장관 기관표창과함께 재난 안전특별교부금 3억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 쾌거는 태풍, 호우, 폭염 등과 같은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한 사전대비와대책기간 (5.15.~10.15.)중 업무 추진사항을 평가해 선정됐다.

 

아산시는 ▲기상특보 시 신속하고 정확한 상황판단회의 실시 ▲실효성 있는비상근무를 위한 자연재난대응 T/F팀 구축 및 운영 ▲신속한 상황전파를 위한체계적인 예·경보시스템 운영 ▲재난대응체계 구축을 위한 민‧관‧군 간담회 개최 ▲방재 시설물에 대한 철저한 사전점검 실시 등 보다 더 체계적이고효과적인 재난대책 추진으로 호평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전국에서 자연재난으로부터 가장 안전한 도시, 아산시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