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중소기업 스마트홈 기기 개발 돕는다”

“중소 제조사 스마트홈 시장 진입장벽 낮춰 사회적 가치 창출할 것”

정규민 기자 | 기사입력 2018/11/27 [10:30]

SKT “중소기업 스마트홈 기기 개발 돕는다”

“중소 제조사 스마트홈 시장 진입장벽 낮춰 사회적 가치 창출할 것”

정규민 기자 | 입력 : 2018/11/27 [10:30]

▲ SK텔레콤이 스마트홈 가전제품 개발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가전 제조사를 지원해 스마트홈 생태계 확대에 나선다. 사진은 SK텔레콤과 협력업체 직원들이 스마트홈 기기를 테스트하는 모습.     © SK텔레콤

 

SK텔레콤이 스마트홈 가전제품 개발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가전 제조사를 지원한다.

 

27SK텔레콤은 중소 가전 기업들이 대기업 중심의 시장 진입 장벽을 스마트홈 사업의 어려운 점으로 꼽고 있다“SK텔레콤은 중소 가전 제조 업체들이 보다 편리하게 다양한 스마트홈 기기를 만들 수 있도록 ‘Easy Ride-On(이하 ERO)’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우선 스마트홈 IoT 기기를 개발하는 중소 가전사들이 주로 어려움을 겪는 제휴과정의 복잡한 절차를 간소화 했다. 설명회, 전시회를 통한 연동개발 문의와 제휴 협의, 계약서 작성 등 여러 단계의 과정을 SK텔레콤 스마트홈 홈페이지에서 간단히 처리할 수 있다.

 

또한 SK텔레콤은 스마트홈 연동을 위한 Wi-Fi모듈 설계 경험이 없어 연동 기기 개발에 곤란을 겪는 중소제조사들을 위해 SK텔레콤 인증 Wi-Fi 모듈 개발을 지원한다. Wi-Fi 모듈 제작 업체와 일괄 가격협의를 통해 중소기업들이 기존 제품 대비 저렴한 가격에 품질이 보증된 모듈을 공급 받는다.

 

SK텔레콤과 협력업체가 함께 개발한 인증 Wi-Fi모듈은 스마트홈 플랫폼과 가전 기기와의 연동 단계를 기존 6단계에서 3단계로 간소화해 소비자가 기기를 쉽게 등록할 수 있다. 인증 모듈은 기술적으로 0.3W~1W의 저전력에도 패킷 손실율이 1% 미만으로 낮게 유지된다.

 

한편 SK텔레콤은 프로그램의 첫 걸음으로 27일 서울 중구 을지로 SK텔레콤 본사에서 이지세이버, 중앙제어, 위너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지세이버는 스마트플러그, 스마트스위치 등 SK텔레콤 스마트홈 연동기기를 생산하는 기업이다. SK텔레콤 스마트홈 인증 모듈 1호 사업자로서 중소제조사용 인증 모듈을 제조 및 공급한다.

 

중앙제어는 3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진 조명 자동제어 전문 기업으로 전력제어, 원격 검침 등에서 국내 최고 기술을 갖고 있다. SK텔레콤과 건설사 기반 B2B사업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위너스는 콘센트, 스위치 등 배선기구를 생산해 주요 건설사와 유통망을 통해 판매하는 강소기업으로 이번 SK텔레콤과 협약을 통해 스마트홈에 쓰일 IoT 배선기구를 생산할 계획이다.

 

조영훈 SK텔레콤 홈사업 Unit장은 “Easy Ride-on 프로그램을 통해 중소기업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더 넓은 스마트홈 생태계를 조성하는데 힘쓸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휴사들과 협력해 스마트홈 시장의 진입장벽을 낮추고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penfree@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3월 넷째주 주간현대 1088호 헤드라인 뉴스
1/2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