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북한이탈주민과 함께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 개최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27 [08:04]

아산시, 북한이탈주민과 함께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 개최

김병화 | 입력 : 2018/11/27 [08:04]

▲ 북한이탈정착지원센터에서 관계자들이 김장을 담그는 모습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26일 아산시 북한이탈주민정착지원센터 사무실(온양온천역)에서북한이탈주민과 함께하는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를 가졌다.

 

아산시 여성가족과, 아산경찰서 보안과, 충남하나센터, 북한이탈정착도우미, 하늘빛봉사단원, 북한이탈주민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로 2번째를 맞은 이번 행사는 정착도우미와 북한이탈주민이 함께 김장김치를 담그며 소통과화합을 기하며 겨울철 북한이탈주민들의 김장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담근 김치 630포기는 김장담그기 행사에 참여한 북한이탈주민들에게 전달되고, 행사장을 찾지 못한 북한이탈주민 140가정에도 전해질 예정이다.

 

행사에 참여한 한 북한이탈주민은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김장담그기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이번 행사를 통해 북한이탈주민들과 만나 서로 어울리고 나눔을 실천하며, 또한 겨울철 김장까지 지원받게 되어 더 없이 힘이 되는 자리였다”고 말했다.

 

윤연옥 여성가족과장은 “아산시에는 420여 명의 북한이탈주민이 살고 있는데온정이 담긴 김치가 추운 겨울을 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북한이탈주민들이 지역사회에 보다 빨리 적응할 수 있도록 만남의 자리를자주 만들고 나아가 지역 사회 구성원으로 잘 적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지원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