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재경 부산人, 부산발전 위해 함께 뭉친다!

한자리에 모여 민선7기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발전방안 모색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27 [08:42]

부산시, 재경 부산人, 부산발전 위해 함께 뭉친다!

한자리에 모여 민선7기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발전방안 모색

김병화 | 입력 : 2018/11/27 [08:42]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11월 27일 오후 7시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국회, 공공기관, 기업 경제인, 예술인, 언론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부산 인사들을 초청하여 민선7기 부산의 시대적 과제에 대해 수도권에서의 소통·공감·상생 발전방향을 모색하고자 한다.

 

부산시 서울본부는 中高동창회 위주의 수도권 부산연고 인사모임을 탈피하여다양한 분야별로 소모임을 만들어 수도권에 대응하는 국가의 한축으로서 부산의역할을 제고하는 방안을 토론하는 자리를 수시로 마련해 왔다.

 

「재경 부산인사 송년의 밤」은 한해의 성과를 되돌아보는 자리로 2016년 부산시 경제부시장을 중심으로 구성되어 올해 3년차를 맞이한다. 부산 출생이나 출신학교 뿐만 아니라 부산이라는 구심점을 갖고서 수도권에서 활동하고 있는 인사들은 누구나 함께 자리를 할 수 있다.

 

이번 행사에는 김세연 자유한국당 부산시당위원장, 조경태 국회의원, 박재호 국회의원, 최인호 국회의원과 지역발전위원회, 금융감독원, 롯데건설, KB증권, BNK 등 공공기관·기업의 대표와 임원, 영화배우 이재용, 개그맨 김원효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2018년 송년의 밤은 민선7기를 맞이하여 변화된 도시비전과 시정운영방향에 대해 유재수 경제부시장이 ‘동북아 해양수도 부산, 대한민국의 밖에서 기회가 있다’라는 주제로 발표하고 이에 대해 참여자들의 열띤 토론과 부산을 위한 제언으로 진행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부산 발전방안을 찾는 의미 있는 소통의자리로 발전 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7월 셋째주 주간현대 1104호 헤드라인 뉴스
1/3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