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집 살림’ 태진아-강남, '트로트 어벤저스' 결성! 열혈 트로트 사랑 전파!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27 [16:07]

‘한집 살림’ 태진아-강남, '트로트 어벤저스' 결성! 열혈 트로트 사랑 전파!

김병화 | 입력 : 2018/11/27 [16:07]



‘한집 살림’ 태진아-강남이 ‘트로트 어벤저스’를 결성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는 28일(수) 방송되는 TV CHOSUN ‘한집 살림’(연출 정희섭) 태진아-강남의 열혈 트로트 사랑을 전파하기 위해 나선다. 이들은 젊음의 거리 홍대에서 ‘트로트 버스킹’ 공연을 펼칠 예정.

 

이 날 태진아-강남은 역대급 트로트 가수들을 한 자리에 모아 눈길을 끈다. 국민 애창곡 ‘땡벌’의 주인공 강진, 중년 여성들의 방탄소년단으로 불리는 진성, 초대박 행진을 기록한 트로트계 아이돌 박상철, 차세대 트로트 섹시 아이콘 박성연까지 그야말로 ‘트로트 어벤저스’의 출격을 예고해 방송 전부터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이 가운데 태진아는 트로트계 대부답게 강마에를 잇는 ‘태마에’로 변신한다. 각 가수의 노래 선곡부터 포인트 안무까지 디테일한 지도에 나섰다고 전해진다. 그러자 ‘트로트 어벤저스’는 구성진 트로트 가락에 맞춰 단체 안무 연습에 구슬땀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이들은 작곡가 유재환을 섭외해 ‘동반자’를 EDM 버전으로 파격적으로 편곡해 단체곡을 선보인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처럼 만반의 준비를 마치자 강남은 “못해도 700명은 오시지 않을까요?”라고 무한 자신감을 드러냈다는 전언. 이에 태진아-강남이 결성한 ‘트로트 어벤저스’의 출격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TV CHOSUN ‘한집 살림’은 연예계 스타들이 부모·형제 및 선후배, 절친 사이의 ‘두 집 살림’을 청산하고 ‘한집 살림’하는 과정을 담은 ‘신개념 합가 리얼리티’. 내일 28일(수) 밤 11시에 6회가 방송된다.

 

<사진- TV CHOSUN ‘한집 살림’ 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