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탕정면 새마을부녀회, 반찬나눔 ‘며느리 봉사’ 실시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28 [07:52]

아산시 탕정면 새마을부녀회, 반찬나눔 ‘며느리 봉사’ 실시

김병화 | 입력 : 2018/11/28 [07:52]

▲ 음식 준비중인 새마을부녀회원과 탕정면장  

 

아산시 탕정면 새마을부녀회(회장 남기숙)는 지난 27일 독거 어르신 및 저소득 소외계층에 반찬나눔 봉사인 ‘며느리봉사’를 실시했다.

 

새마을부녀회원 20여명은 아침 이른 시각부터 갈산1리 마을회관에 모여 동태찌개, 닭볶음탕, 잡채 등 7~8가지 반찬을 손수 만들어 독거 어르신 및 저소득 가정에 직접 전달했다.

 

뿐만 아니라, 가정 방문을 통해 어르신들의 안부와 건강을 살피며 말벗도 해드리는 등 진정한 사랑 나눔을 실천했다.

 

남기숙 새마을부녀회장은 “독거 어르신들을 위해 며느리의 마음으로 정성 들여 반찬을 만들어 대접해드려서 너무 뿌듯하고, 어르신들이 또 좋아해 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기회가 된다면 이와 같은 사랑 나눔 봉사를 많이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