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노인복지시설·약국 등 공공데이터 100종 개방. 시·군 간 비교도 가능

김정화 | 기사입력 2018/11/29 [07:21]

경기도, 노인복지시설·약국 등 공공데이터 100종 개방. 시·군 간 비교도 가능

김정화 | 입력 : 2018/11/29 [07:21]

경기도에서 가장 유치원이 많은 지자체는? 정답은 수원시. 총 197개(2017년 기준)의 유치원이 있다.

 

그렇다면 초등학교가 가장 많은 지자체는? 정답은 용인시로100개(2017년 기준)의 초등학교가 있다.

 

이처럼 우리 생활과 관련된 교육, 의료, 인구, 교통 등 100종의 데이터가 새롭게 개방된다.

 

경기도는 30일부터 인구, 교육, 의료 등 생활과 밀접한 7가지 데이터 등 공공데이터 100종을 도가 운영 중인 공공데이터 포털 사이트 ‘경기데이터드림’을 통해 개방한다고 29일 밝혔다.

 

눈에 띄는 개방 데이터목록을 보면 ▲소아 야간진료 병원 현황 ▲약국 현황▲여권사무대행기관 현황 ▲카셰어링 차고지 현황 ▲임대주택 현황 ▲유기동물 보호 현황 ▲체감온도 정보 ▲텃밭 분양 정보 ▲노인의료복지시설 현황 등 으로 생활정보가 많다.

 

이와 함께 도는 인구, 교육, 의료, 교통, 주거, 문화, 체육 등 7가지 지표를 골라 이들의 연도별 변화와 시·군 간 비교를 할 수 있도록 ‘생활밀착형 지표 비교 서비스’도 제공하기로 했다.

 

이응준 경기도 데이터정책담당관은 “기존에는 유치원, 학교의 목록을 확인할 수 있었다면 이제는 어떤 시·군에 어떤 교육기관이 많거나 적은지 비교하고, 증감 추이까지 확인 할 수 있게 됐다”면서 “개방하는 데이터가 확대되고 시·군 간 비교가 가능해져 신규 서비스 개발은 물론, 정책개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기데이터드림( https://data.gg.go.kr )은 경기도에서 운영하고 있는 공공데이터 포털로, 경기도와 여러 공공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경기도 관련 데이터 1,400여종을 개방하고 있다.

 

경기도는 이번 데이터 추가 개방과 함께 시각장애인 등 저시력자를 위해 글자 확대기능과 음성 지원 기능을 추가해 편의성을 높였다.

 

한편, 도는 이번 서비스 확대에 맞춰 오는 11월 30일부터 약 3주간 ‘SNS 공유 이벤트’를 진행한다. 도는 추첨을 통해 이벤트 참여자 가운데 200명을 선정, 소정의 사은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