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거돈 부산시장, 결핵퇴치 위한 범국민적 모금운동에 참여 당부

부산시, 크리스마스 씰 증정식 개최

김정화 | 기사입력 2018/11/30 [08:28]

오거돈 부산시장, 결핵퇴치 위한 범국민적 모금운동에 참여 당부

부산시, 크리스마스 씰 증정식 개최

김정화 | 입력 : 2018/11/30 [08:28]

부산시(시장 오거돈)은 11월 30일 오전 10시 시청 7층 접견실에서 대한결핵협회부산시지부로부터 크리스마스 씰을 전달받고, 결핵퇴치성금을 전달하는 ‘2018년 크리스마스 씰 증정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크리스마스 씰 모금사업은 대한결핵협회 주관으로 결핵퇴치 사업을 위한 재원마련을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결핵은 '가난한 사람들의 병' '후진국병' 등으로불리지만 여전히 매년 3만명 이상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이번 씰 증정식을 통해결핵퇴치사업에 대한 범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씰 판매모금사업을 더욱 뜻깊게 하고자 한다.

 

2018년 크리스마스 씰 모금은 내년 1월 말까지 진행되며 부산광역시 모금 목표액은 3억4천5백만원이고, 전국적으로는 42억원을 모금할 계획이다.

 

시민의 소중한 참여로 조성된 기금은 취약계층 결핵발견 및 지원, 학생 결핵환자 지원, 결핵균 검사 및 연구, 저개발국 지원 및 대국민 홍보사업 등 결핵퇴치사업 에 소중하게 사용되고 있다.

 

김동헌 대한결핵협회 부산광역시지부 지회장은 “올해 크리스마스 씰은 ‘DMZ에 살고 있는 멸종위기 동물’이란 다소 무거운 주제를 따뜻하고 긍정적으로 표현하고자 했다”면서, “동물과 아이들이 가지고 있는 밝은 에너지처럼, 모금에 참여 하시는 분들이 웃음 짓게 되는 크리스마스 씰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했으며,

 

오거돈 부산시장은 “저부터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여 결핵 예방을 통한 시민건강 증진에 조그마한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라면서, “우리 시민들도, 조그마한 관심이 큰 희망이 되는 우리의 힘든 이웃들에게 많은 관심을 가지고 결핵을 퇴치하기 위한 범국민적인 모금운동에 동참해 줄 것”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