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로밍 서비스 오세아니아, 유럽 등 확대 적용 밝혀

별도 신청 없이 로밍 가능…자유여행 즐기는 20대 관심 집중

정규민 기자 | 기사입력 2018/12/04 [15:59]

KT, 로밍 서비스 오세아니아, 유럽 등 확대 적용 밝혀

별도 신청 없이 로밍 가능…자유여행 즐기는 20대 관심 집중

정규민 기자 | 입력 : 2018/12/04 [15:59]

▲ KT가 겨울방학을 앞두고, 겨울 여행관광지로 각광받고 있는 호주∙뉴질랜드 그리고 유럽 3개국을 대상으로 로밍ON 서비스를 확대한다.     © KT

 

KT가 해외에서도 음성통화 요금을 국내와 똑같이 초당 1.98원을 적용하는 로밍ON’ 서비스를 호주, 뉴질랜드, 영국, 프랑스, 독일까지 확대 적용한다.

 

4KT“‘로밍ON’ 서비스를 확대 적용한다이를 통해 로밍ON’이 적용되는 국가는 기존 16개국에서 21개국으로 대폭 확대됐다고 밝혔다.

 

지난 5월 출시된 로밍ON’은 해외 로밍 통화요금을 1분당 과금에서 1초당 과금으로 개편해 이용자의 부담을 줄인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해외여행 주요 3국으로 꼽히는 일본, 중국, 미국을 시작으로, 베트남과 괌 등 동남아시아, 오세아니아 및 유럽 주요 국가까지 확대됐다.

 

로밍ON’ 서비스 시행으로 해외 음성통화료가 최대 97% 저렴해졌다. 기존 해외 로밍 음성통화 요금은 국가에 따라 1분 통화 시, 2~4천원을 부담했지만 로밍ON 적용 후에는 1분에 119, 10분에 1188원만 부과돼 이용자의 요금부담을 획기적으로 줄였다. 서비스는 별도로 신청하지 않아도 자동으로 KT 전 가입자에게 자동 적용 된다.

 

KT로밍 ON’ 서비스는 특히 젊은 고객들 사이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해외여행 트렌드가 기존 패키지여행에서 자유여행으로 바뀌며 여행지에서 현지여행사와 연락하는 등 음성통화의 활용도가 커졌기 때문이다. 실제로 서비스 출시 전, 해외에서 음성통화 사용빈도가 낮았던 20대 고객의 음성통화량이 최대 4배 이상 증가했다.

 

5G사업본부 박현진 KT 상무는 이번 오세아니아 주요 국가를 비롯해 영국, 프랑스, 독일로 로밍ON을 확대, 아시아를 비롯한 다른 국가에서도 고객이 부담 없이 해외 음성 통화를 사용 할 수 있게 됐다서비스 적용 국가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KT의 모든 고객이 전세계 어디서나 요금 걱정 없이 통화를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penfree@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운명과 분노’로 2년 만에 컴백한 ‘이민정’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