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 보건소, 한파 대비 건강취약계층 방문 강화

김정화 | 기사입력 2018/12/04 [12:01]

동두천 보건소, 한파 대비 건강취약계층 방문 강화

김정화 | 입력 : 2018/12/04 [12:01]

 

 

동두천 보건소는 겨울철에 본격적으로 접어들면서 한파에 대비하여 건강취약계층 방문을 강화했다. 북극한파와 폭설이 예상되는 이번 겨울, 낙상과 같은 사고와 동상, 저체온증과 같은 한랭질환 등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취약계층의 건강보호와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함이다.

 

동두천 방문건강관리팀은 고령자와 독거노인, 만성질환자 등 건강관리에 취약한 계층을 방문하여, 혈압과 혈당, 콜레스테롤 등 기초건강을 체크하고, 빙판길 낙상예방을 위한 근력향상 운동 등 겨울철 건강관리 수칙을 교육하고 있다.

 

건강관리 수칙으로는 ▲가벼운 실내운동 ▲적절한 수분섭취와 고른 영양분을 가진 식사 ▲외출 전 체감온도 확인하고, 추울 때에는 야외활동 자제 ▲실내 적정온도는 18~20도로 유지하고, 건조해지지 않도록 하기 ▲외출 시에는 따뜻한 옷 입기 ▲장갑, 목도리, 모자 등 방한용품 착용하고 과도한 음주 피하기 등이 있다.

 

이승찬 보건소장은 “만성질환을 가진 고령자는 한파에 노출될 경우 저체온증의 위험성이 높아지고, 특히 심뇌혈관질환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니, 한파대비 건강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3월 넷째주 주간현대 1088호 헤드라인 뉴스
1/2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