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차타고 3고(먹고! 보고! 즐기고!) 당일 여행

14일부터 4일간 충북 영동 곶감축제 & 국악·와인터널 등 관광

윤진성기자 | 기사입력 2018/12/04 [17:42]

기차타고 3고(먹고! 보고! 즐기고!) 당일 여행

14일부터 4일간 충북 영동 곶감축제 & 국악·와인터널 등 관광

윤진성기자 | 입력 : 2018/12/04 [17:42]

 

 

코레일 전남본부는 2018년 12월 14일~16일 사흘동안 영동 곶감축제 국악·와인을 즐길 수 있는 기차여행 상품을 마련했다.

 

2018년 충북 영동군에서 개최되는 곶감축제를 맞아 영동의 특산품인 ‘달콤 쫀득’ 질 좋은 곶감을 소재로 다양한 체험행사와 전시·문화행사가 이루진다.

 

주요 볼거리와 즐길거리는 축제기간 동안 산타가 곶감을 나눠주고 곶감따기, 곶감깎기, 감낚시 등 곶감과 관련한 ‘겨울&산타&곶감 퍼포먼스’와 국악체험과 사물놀이 및 오감만족체험 등 각종 놀이를 가족과 즐길 수 있다.

 

질좋은 곶감과 연시는 물론 감장아찌, 감가공품을 시중보다 10~20% 싸게 구매하고 영동지역 포도주 제조 농가에서 생산한 와인을 시음할 수 있다.

 

‘영동 곶감축제 & 국악·와인 기차여행’은 당일 일정으로 순천역에서 KTX편을 이용 오전 9시 2분에 출발 해 전주역에 도착한 다음 관광버스편으로 영동 국악체험촌과 반야사 관람, 영동 와인터널과 곶감축제장 등을 관광하고 밤 9시 24분경 순천역에 되돌아오는 일정이다.

 

 

여행요금은 기차․버스요금, 입장료, 중식대금을 포함해 성인은 5만5천원, 어린이(초등생까지)는 5만원이다.

 

여행문의나 예약은 ‘순천역 여행센터(061-745-7785)’와 ‘멤버쉽 투어 여행사(061-761-4146)’에서 자세히 안내 받을 수 있다.

 

김진호 코레일 전남본부장은 “KTX와 연계해 우리지역에서 접근성이 떨어지는 충북 영동지역을 방문해 추억과 즐거움을 주고 감동의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며 많은 이용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