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의찬미’ 이지훈, 완벽 순정남 변신.. ‘이전 작품들 살펴보니’

김정화 | 기사입력 2018/12/04 [17:08]

‘사의찬미’ 이지훈, 완벽 순정남 변신.. ‘이전 작품들 살펴보니’

김정화 | 입력 : 2018/12/04 [17:08]



배우 이지훈이 시대극까지 완벽 소화하며 장르 불문, 캐릭터 불문 한계 없는 배우로서의 입지를 굳히고 있다.

 

SBS TV시네마 ‘사의찬미’에서 이지훈은 짧은 출연이지만 신혜선을 짝사랑하는 모습을 애틋하게 표현해내며 완벽 변신. 악역, 로코에 이어 시대극까지 소화하여 장르에 한계가 없는 배우임을 증명했다.

 

이지훈은 ‘학교 2013’으로 데뷔하여 ‘최고다 이순신’, ‘육룡이 나르샤’, ‘마녀보감’등의 작품을 통해 다양한 역할을 선보였다. 이후 ‘푸른 바다의 전설’에서 허치현 역을 맡으며 시크한 슈트와 짧아진 올백 머리로 스타일 변신을 하고, 차가운 눈빛과 냉철한 모습부터 부드럽고 온화한 모습까지, 상대에 따라 냉탕과 온탕을 넘나드는 입체적인 악역을 그려냈다.

 

특히, ‘당신의 하우스헬퍼’에서는 능력 있고 따뜻한 변호사 권진국 역을 맡아 연애를 글로 배운 연애숙맥이자 한 사람 밖에 모르는 순정남의 모습을 유쾌하게 선보이며 반전 허당미를 발산, 매주 안방극장을 미소 짓게 하며 새로운 로코 강자로 떠오르기도 했다.

 

특유의 부드러운 매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로맨스 장르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는 이지훈이 시대극인 ‘사의찬미’까지 완벽 소화해내며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가진 배우임을 입증하였다.

 

이처럼 장르를 불문하고 매번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시키는 이지훈이 앞으로 어떤 작품과 캐릭터로 또 다른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