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엄기준, “유준상만 빠진 단톡방 있어” 꿀잼 ‘준상 몰이’ 공개! 궁금증 UP

김정화 | 기사입력 2018/12/05 [09:45]

'해투4' 엄기준, “유준상만 빠진 단톡방 있어” 꿀잼 ‘준상 몰이’ 공개! 궁금증 UP

김정화 | 입력 : 2018/12/05 [09:45]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엄민법’ 엄기준-민영기-김법래가 유준상만 빠진 단체 채팅방의 존재를 공개했다.

 

동시간 2049 시청률 정상을 달리고 있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오는 6일 방송은 ‘엄유민법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스페셜 MC 뮤지컬 배우 김소현과 함께 호그와트 마법사로 변신한 MC들과 뮤지컬 계의 반백살 아이돌 ‘엄유민법’ 엄기준-유준상-민영기-김법래가 출연해 거침 없는 폭로전과 찰떡 같은 절친 케미로 웃음 폭탄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엄기준은 “’엄유민법’의 맏형인 유준상만 빠진 단체 채팅방이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높였다. 이어 그는 ‘엄민법’의 채팅방 대화들을 모두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바로 무대 위에서 유준상을 골탕 먹이기 위해 작전을 짜 왔던 것. 현장에서 최초 공개된 대화 내역에 유준상은 “이렇게 작전을 짰던 거냐”며 그동안 쌓였던 억울함을 토로했다고 해 그 대화 내용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이어 유준상은 “(엄민법에게) 당한 적이 한두 번이 아니다. 무대 위에서 내가 등장을 못하도록 문을 잠근 적도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에 엄기준은 웃음을 터뜨리며 다시 한 번 ‘준상 몰이’를 시작해 폭소를 자아냈다. 끝나지 않은 ‘준상 몰이’에 유준상은 “내가 그 때 그러지 말아야 했다”며 후회의 말을 전했다는 후문이어서 그 전말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이날 스페셜 MC로 출연한 김소현은 ‘엄유민법’의 20년지기인 만큼, TMI 폭로로 ‘엄유민법’을 꼼짝 못하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심지어 ‘엄유민법’의 에피소드에 모두 등장해 프로 참석러에 등극하기도 했다고. 이에 스페셜 MC 김소현의 활약에도 관심이 모아진다.

 

뮤지컬 계 반백 아이돌 ‘엄유민법’의 치명적인 매력이 폭발할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는 6일(목)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KBS 2TV ‘해피투게더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