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을 담는 사람들, 제11회 정기사진전 개최

12월 6∼9일까지 예산문예회관, 17일부터 예산군청에서 전시

김정화 | 기사입력 2018/12/05 [11:09]

예산을 담는 사람들, 제11회 정기사진전 개최

12월 6∼9일까지 예산문예회관, 17일부터 예산군청에서 전시

김정화 | 입력 : 2018/12/05 [11:09]

▲ 포스터    



예산을 담는 사람들(회장 조형석)이 6∼9일 4일간 예산문예회관 전시실에서, 17∼31일 15일간 예산군청 로비에서 ‘제11회 정기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다.

 

올해 정기전은 '야(夜) - 밤이 그린 그림'을 주제로 다양한 예산의 저녁과 밤, 새벽 풍경을 담은 작품 30점과 자유작 20점 등 총 50점이 전시된다. 이번 전시 작품은 해가 진 뒤부터 동트기 전까지 자연의 빛과 인공적인 빛이 선사하는 다채로운 모습을 개성 있는 시선으로 담았다. 특히 드론을 이용한 항공 촬영사진도 같이 전시돼 하늘에서 내려다본 색다른 시선도 선사한다.

 

조형석 예담 회장은 “같은 풍경이라도 빛의 양과 각도에 따라 다른 느낌을 주는 것이 사진이기 때문에 밤 풍경을 촬영하는 것은 또 하나의 도전이다”라며 “매년 유의미한 주제를 설정해 이야기가 있는 사진, 예담만이 찍을 수 있는 사진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08년 예산지역을 기반으로 창립한 사진동호회 ‘예산을 담는 사람들’은 현재 400여 명의 온라인과 오프라인 회원들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아울러 매년 전시작품 판매 수익금 전액을 예산지역 이웃들에게 기부해오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