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여성가족부 ‘가족친화인증기관’ 재인증 획득

김정화 | 기사입력 2018/12/06 [08:17]

아산시, 여성가족부 ‘가족친화인증기관’ 재인증 획득

김정화 | 입력 : 2018/12/06 [08:17]

충남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5일 여성가족부가 선정하는‘가족친화 인증기관’으로 재인증 받았다고 밝혔다.

 

가족친화인증은 여성가족부가 육아휴직, 배우자 출산휴가, 유연근무제, 정시퇴근등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업·기관에게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아산시는 2013년 가족친화인증 기관으로 처음 선정된 이후 매주 수요일 정시퇴근을 권장하는 가정의 날 운영과 직장어린이집 설치, 양성평등교육, 유연근무제도, 육아휴직 활성화, 가족돌봄휴직 등 가족친화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해왔다.

 

오세현 시장은 “앞으로 가족친화인증기관으로써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병행할 수 있는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더욱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재인증을 통해 아산시는 2021년까지 가족친화 재인증 기관으로등록되게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