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18년 공공디자인 국제세미나 개최

새로운 관점으로 본 지역 공간 자산의 재발견

김정화 | 기사입력 2018/12/13 [08:13]

부산시, 2018년 공공디자인 국제세미나 개최

새로운 관점으로 본 지역 공간 자산의 재발견

김정화 | 입력 : 2018/12/13 [08:13]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12월 14일 금요일 오후 3시 해운대 센텀시티에 위치한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더 나은 공간문화를 위한 ‘공공디자인 국제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국제세미나에서는 역사 및 산업적으로 우수한 지역 자산을 기반으로 지역의 경제·문화·거버넌스에 활력을 더하고, 지역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기 위해 지역 자산을 새로운 관점에서 논의할 예정이다.

 

세미나 1부는 지역 자산 기반의 도시재생에 대한 연구를 하고 있는 중국 시안교통리버풀대학교(Xi’an Jiaotong-Liverpool University) 왕이엔(Yi-Wen Wang) 교수와 초량 왜관의 관점에서 본 부산 원도심 도시재생 사례를 연구한 경성대학교 건설환경도시공학부 강동진 교수의 발제로 이루어지며 이은

 

2부에서는 양재혁(동아대 건축학과) 교수와 박윤미(이화여대 미래사회공학부) 교수를 중심으로 토론과 질의답변이 진행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전문가와 시민이 소통하여 부산의 공간 자산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앞으로 건축의 발전방안을 모색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9월 둘째주 주간현대 1111호 헤드라인 뉴스
1/2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