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1조원대 배당 시행..1주당 4000원 꼴 주주 환원

강혜정 기자 | 기사입력 2019/02/26 [17:00]

현대차, 1조원대 배당 시행..1주당 4000원 꼴 주주 환원

강혜정 기자 | 입력 : 2019/02/26 [17:00]

 

▲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이 지난 11월6일 싱가포르 카펠라 호텔에서 열린 ‘무공해 사회 구현과 지속가능 성장’ 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주간현대


현대자동차가 지난해 실적부진에도 불구하고 높은 배당성향을 그대로 유지한다.

 

현대차는 26일 '이사회를 열어 보통주 1주당 기말배당 3000원을 주주총회 목적 사항으로 상정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공시했다.

 

기말배당안이 확정될 경우, 여기에 지난해 중간배당 1000원까지 포함하면 보통주 1주당 4000원을 배당하는 셈이다.

 

이에 따라 전체 배당금 규모는 우선주까지 더해 1조1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배당성향으로 보면 70.7%로, 지난해 국내 기업 평균 배당 성향이 20%대인 것을 감안하면 주주 환원 의지가 대단히 높은 것이다.

 

이에 현대차 관계자는 "지난해 경영 환경 악화에 따른 실적 부진과 미래 경쟁력 제고를 위한 투자 확대 부담에도 불구하고, 주주환원 확대 약속을 위해 전년과 동일한 금액의 배당금을 책정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미래 전략 및 중장기 투자 계획에 대한 방향성을 제시하고, 중장기 수익성 목표와 자본배분 정책 방향도 적극적으로 주주 및 시장과 공유할 것"이라며 "주주가치, 기업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 노력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6월 넷째주 주간현대 1101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