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도 울고 갈 SNS 풍자 퍼레이드

팀 쿡 애플 CEO에게 '팀 애플'이라고 부르자 '트럼프 실수' 비꼰 SNS 게시물 만발

송경 기자 | 기사입력 2019/03/08 [16:31]

트럼프 대통령도 울고 갈 SNS 풍자 퍼레이드

팀 쿡 애플 CEO에게 '팀 애플'이라고 부르자 '트럼프 실수' 비꼰 SNS 게시물 만발

송경 기자 | 입력 : 2019/03/08 [16:31]

 

▲ 트럼프 대통령이 3월6일 백악관에서 열린 미국 노동정책자문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옆에 앉은 팀 쿡을 향해 “팀 애플, 당신께 정말 감사를 표하고 싶다”고 실수를 하는 장면     © 이미지 출처=트위터 영상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공식석상에서 팀 쿡 애플
CEO의 이름을 잘못 불렀다. 팀 쿡이 아니라 팀 애플이라고 부른 사실이 알려지자 온라인상에서 이와 관련해 각종 풍자가 잇따르고 있는 것.

 

외신이 36(현지 시간)발로 보도한 바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백악관에서 열린 미국 노동정책자문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옆에 앉은 팀 쿡을 향해 팀 애플, 당신께 정말 감사를 표하고 싶다고 말한 것.

 

▲ 한 트위터리언이 팀 쿡의 트위터 프로필 사진에 애플의 로고를 넣어 풍자를 한 게시물.     © 사진출처=twitter.com

 

이 소식이 미국의 일간신문 <USA투데이> 등을 통해 알려지자 전 세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트럼프 대통령의 말실수에 빗대어 ‘#팀애플’(#TimApple)이란 해시태그를 단 게시물과 풍자가 쏟아졌다.

 



▲ 트럼프 대통령의 '팀 애플' 실수 발언을 비꼰 SNS 풍자 이미지.     © 사진출처=twitter.com

 

팀 쿡(Tim Cook)의 트위터 프로필에 장난을 쳐서’ ‘Tim’이란 이름과 애플의 로고를 섞은 이미지 풍자가 봇물처럼 쏟아졌다. ‘트럼프식 작명법'을 이용해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에게는 마크 페이스북’,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주에게는 빌 마이크로소프트라는 이름을 붙인 풍자도 줄을 이었다.

 

▲ 휴대전화 친구목록에 트럼프 대통령 얼굴 사진과 ‘빅 도니(Big Donny)‘란 이름을 함께 저장한 후 사진을 찍어 트위터에 올린 누리꾼도 있었다.     © 사진출처=twitter.com

 

그런가 하면 일부 누리꾼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말실수를 비꼬며 휴대전화 친구목록에 트럼프 대통령 얼굴 사진과 빅 도니(Big Donny)‘란 이름을 함께 저장한 후 사진을 찍어 올리는 풍자도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3월 넷째주 주간현대 1088호 헤드라인 뉴스
1/2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