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그룹, ‘미세먼지연구센터’ 신설

김수정 기자 | 기사입력 2019/05/10 [15:34]

포스코그룹, ‘미세먼지연구센터’ 신설

김수정 기자 | 입력 : 2019/05/10 [15:34]

▲ RIST가 5월9일 광양분원에서 ‘미세먼지연구센터’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왼쪽에서 세 번째가 장인화 포스코 사장, 오른쪽에서 세 번째가 유성 RIST 원장.     © 사진제공=포스코


포스코그룹이 ‘미세먼지연구센터 신설하는 등 미세먼지 해결을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포스코그룹의 기술연구소 역할을 하고 있는 RIST(포항산업과학연구원, 원장 유성)가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로 떠오른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미세먼지연구센터를 설립했다고 5월9일 밝혔다.

 

RIST는 이날 포스코 광양분원에서 미세먼지연구센터 현판 제막식을 갖고,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본격 운영에 돌입했다.

 

이날 현판 제막식에는 장인화 포스코 사장, 이시우 광양제철소장, 유성 RIST 원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센터 운영계획 보고, 현판 제막식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RIST 미세먼지연구센터는 산업 전반에 적용 가능한 미세먼지 저감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화학·화공·환경·연소 관련 박사급 인력 10여 명으로 구성됐다.

 

포스코그룹은 우선 다양한 산업공정에 적용이 가능한 초미세먼지 포집용 고효율 집진기술, 질소산화물과 황산화물을 제거할 수 있는 새로운 청정시스템, 연소과정에서 발생하는 질소산화물을 낮은 비용으로 저감할 수 있는 기술, IoT를 활용한 집진기 운전 자동제어기술 등에 대한 개발을 추진한다.

 

이렇게 개발된 기술은 포스코 포항·광양제철소에 우선 적용해 기술 검증을 완료하고 국가 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도록 국내외 산업 현장에도 보급할 예정이다.

 

또한 최신 미세먼지 측정·분석 기술을 도입하고, 주변지역에 미치는 환경영향 평가를 통해 제철소 환경개선활동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RIST 미세먼지연구센터는 정부부처 및 서울대, KC코트렐 등 국내외 최고 연구기관 및 전문가들과도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공동 연구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고동준 RIST 미세먼지연구센터장은 금번 미세먼지연구센터의 설립을 통해 RIST와 포스코의 연구개발 역량을 결집하여, 국가적 난제인 미세먼지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8월 셋째주 주간현대 1108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