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모바일 원스톱 보증부 대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하나은행-경기신용보증재단-서울신용보증재단 업무협약 체결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2/14 [17:19]

하나은행'모바일 원스톱 보증부 대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하나은행-경기신용보증재단-서울신용보증재단 업무협약 체결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0/02/14 [17:19]

금융권 최초로 보증서 발급과 대출 실행을 모바일 공간에서 연계하는 프로세스 구축

4차 산업혁명시대 중소기업, 소상공인의 편의 제고를 위한 금융 서비스 실현

  

▲ 하나은행 지성규 행장(가운데)이 13일 오후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경기신용보증재단 이민우 이사장(오른쪽), 서울신용보증재단 한종관 이사장(왼쪽)과「모바일 원스톱 보증부 대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13일 오후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이민우), 서울신용보증재단(이사장 한종관)과「모바일 원스톱 보증부 대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하나은행과 각 재단은 금융권 최초로 재단의 보증서 발급과 은행의 보증서 담보 대출을 모바일 공간에서 연계하는 원스톱 보증부 대출 프로세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따라서 향후 보증서 대출을 받고자 하는 손님은 재단과 은행을 방문할 필요 없이 모바일 플랫폼에서 신속하게 보증서를 발급 받고 대출 실행이 가능해져 손님 편의성이 급격히 향상될 것으로 기대되며 이를 계기로 하나은행과 각 재단은 모바일 환경에 적합한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 발굴을 위한 협업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이번 협약은 디지털 기반 비대면 서비스를 통해 생업에 바쁜 소상공인이 단계별로 은행과 재단을 수차례 방문하는 불편함을 해소한 데 큰 의미가 있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모바일 공간에서 소상공인을 위한 보다 쉽고 빠른 금융 서비스가 실현될 것”이라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강한 대한민국 경제의 지속 가능한 성장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민우 경기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고객들이 더욱 쉽게 재단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할 것이며 고객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종관 서울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보증 프로세스를 고객 중심으로 혁신하고 생업에 바쁜 고객이 소중한 시간을 사업에 집중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고객을 위한 신속한 보증, 편리한 보증지원 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2월 둘째주 주간현대 1130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