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온누리 상품권 및 지역화폐 총 100억 원 구입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3/27 [15:53]

하나금융그룹, 온누리 상품권 및 지역화폐 총 100억 원 구입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0/03/27 [15:53]

전국 각 지역 내 전통시장·골목 상권 사용 유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국가적 위기 상황 극복 위한 하나금융그룹 임직원의 자발적 동참

 

▲ 하나금융그룹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어려움에 처해 있는 소상공인 지원에 적극 동참하고자 온누리 상품권 및 지역화폐 총 100억 원을 구입키로 했다고 밝혔다.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 www.hanafn.com)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으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어려움에 처해 있는 소상공인 지원에 적극 동참코자 온누리 상품권 및 지역화폐 총 100억 원을 구입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하나금융그룹의 온누리 상품권 및 지역화폐 구입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전국 각 지역 내 전통시장 및 골목 상권에 사용을 유도해 매출 급락으로 어려움에 처한 전국의 소상공인 지원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번 상품권 구입은 하나금융그룹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동참으로 이뤄졌다. 그룹 내 임직원들은 6개월에 걸쳐 본인들의 급여 등의 일부를 온누리 상품권과 지역화폐로 받기로 함으로써 국가적 위기 상황 극복을 위해 다함께 동참키로 했다.

 

온누리 상품권은 전국의 전통시장 및 상점가, 상권 활성화 구역 내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각 지방자치단체가 발행하는 지역화폐는 해당 지방자치단체 내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하나금융그룹 임직원이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며 “이를 계기로 하나금융그룹이 지역 사회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위기 극복을 위한 작은 디딤돌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하나금융그룹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의료진 지원 등을 위한 10억 원 기부 ▲경영안정자금 4000억 원 지원 ▲지역신용보증재단 특별출연 100억 원 추가 출연 ▲코로나 피해 가맹점 대상 긴급 금융서비스 제공 등을 통한 지원방안 실행에 최우선적으로 그룹의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5월 넷째주 주간현대 1144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