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소상공인 대상 마케팅 지원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4/10 [16:44]

신한은행, 소상공인 대상 마케팅 지원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0/04/10 [16:44]

고객에게 할인쿠폰 제공하고, 가맹점에는 할인금액 캐시백

 

▲ 신한은행은 신한카드와 함께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한 디지털 마케팅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신한카드와 함께 ‘One-shinhan’ 협업의 일환으로 최근 ‘코로나19’ 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한 디지털 마케팅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그룹 계열사들이 협업하는 ‘One-shinhan’ 전략을 통해 ‘일류 신한’ 을 향한 도전을 강조한 바 있다.

 

신한은행은 신한금융그룹과 거래하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신한카드 ‘마이샵파트너’ 서비스를 6월 말까지 무상으로 제공한다.

 

신한은행 전 영업점과 신한카드 ‘마이샵파트너’ 앱을 통해 신청이 가능한 신한카드 ‘마이샵파트너’ 서비스는 2200만 신한카드 고객의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방문 가능한 고객을 선정해 할인쿠폰을 제공하고, 고객에게 할인해 준 금액은 일정 한도로 신한카드가 가맹점 결제계좌를 통해 소상공인에게 보전해주는 마케팅 지원서비스다.

 

이를 통해 소상공인은 각 사업장에 적합한 마케팅을 직접 진행해 방문 고객을 유치할 수 있고, 방문 고객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어 서로 상생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마케팅 지원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조금이나마 해소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One-shinhan 협업을 통해 소상공인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는 방안을 계속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8월 첫째주 주간현대 1153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