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공공분야 전자서명 도입 위한 후보사업자 선정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10/08 [17:27]

KB국민은행, 공공분야 전자서명 도입 위한 후보사업자 선정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0/10/08 [17:27]

2019년 7월 출시, 현재 500만 명의 이용 고객 보유

KB모바일인증서로 공공웹사이트 연동을 위한 시스템 구축 예정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KB모바일인증서가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공공분야 전자서명 확대 도입을 위한 시범사업에 후보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공인인증서 외에 다양한 민간 전자서명 서비스를 공공웹사이트에 시범 도입하는 내용으로 총 9개 사업자가 참여해 5개 사업자가 현장점검 대상으로 선정됐다.

 

2019년 7월에 출시된 KB모바일인증서는 현재 500만 명의 고객이 이용하고 있으며, 최근 1년간 월 평균 인증 건수는 2556만여 건이다. KB모바일인증서는 KB국민은행이 자체기술로 개발해 보안성과 편의성이 장점인 사설인증서다.

 

『KB모바일인증서』는 ▲ 복잡한 암호 대신에 패턴ㆍ지문ㆍFace ID(아이폰 이용 고객) 등 고객이 가장 편리한 방법으로 선택해 간편하게 로그인할 수 있으며 ▲ 금융 거래 시 보안카드나 OTP 없이 간편비밀번호 6자리만 입력하면 거래가 완료된다. ▲ 또한 국내 은행 중 유일하게 소프트웨어뿐 아니라, 하드웨어에까지 보안기술을 적용해 독립된 보안영역에 인증서를 저장시킴으로써 안정성과 신뢰성을 높였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모바일인증서를 통해 앞으로 홈택스 연말정산간소화, 정부24, 국민신문고 등 공공웹사이트에서도 더욱 간편하고 편리한 비대면 거래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1월 첫째주 주간현대 1162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