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고기능 다통화 외화 ATM」출시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11/20 [16:47]

NH농협은행,「고기능 다통화 외화 ATM」출시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0/11/20 [16:47]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은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고기능 다통화 외화 ATM」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지금까지는 고객이 외화 환전을 할 경우 영업시간 내 영업점을 방문해야 했으나, 이번에 출시되는 외화ATM은 연중무휴로 운영되어 달러, 엔화, 유로화, 위안화를 언제든 손쉽게 환전할 수 있으며, 원화 포함 5개 통화와 총 8가지 권종을 취급하여 국내 외화ATM 중 최다 통화·권종을 이용할 수 있다. 

 

농협은행과 농·축협 통장 또는 카드를 소지한 고객은 외화ATM을 통해 1일 최대 100만 원 이내에서 환전할 수 있으며, 인터넷뱅킹·스마트뱅킹·올원뱅크를 통해 신청한 미화 1000달러 상당액 이내 외화를 수령할 수 있다. 그리고 비대면 환전서비스 이용고객에게는 50%의 환율 우대 혜택도 제공된다.

 

「고기능 다통화 외화 ATM」은 전남 무안국제공항에 연내 2대를 설치하고, 2021년 이후 영업점에도 순차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오경근 기업금융투자부문 부행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여  외화ATM을 출시함으로써 고객들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환전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농협은행은 빠르게 변화하는 금융환경에서 보다 나은 비대면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12월 첫째주 주간현대 1165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