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이 의원, 청년수당 지급하는 법률안 대표발의

국가와 지자체가 청년수동 지급토록 규정하는 '청년기본법 개정안' 대표발의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01/19 [10:57]

김원이 의원, 청년수당 지급하는 법률안 대표발의

국가와 지자체가 청년수동 지급토록 규정하는 '청년기본법 개정안' 대표발의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01/19 [10:57]

▲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의원.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청년수당’을 지급토록 규정하는 정책이 국회에서 추진된다. 

 

김원이(전남 목포) 더불어민주당이 1월18일 청년들의 사회참여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활동비, 일명 ‘청년수당’을 지급하도록 규정하는 ‘청년기본법 일부개정 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1월19일 밝혔다.

 

 

현행법은 청년 정책을 추진함에 있어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모든 분야에 대한 청년의 참여를 촉진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도록 하고 있으나, 국가나 지방자치단체가 청년의 사회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구체적인 지원 방안은 규정하고 있지 않은 상황이다.

 

 

김 의원이 발의한 ‘청년기본법 일부개정 법률안은’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청년의 사회참여 기회 확대 및 다양한 사회참여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도록 하고, 이를 지원하기 위한 활동비를 청년에게 지급하도록 해 청년의 다양한 사회활동을 보장하는 것을 골자로 삼고 있다.

 

김원이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청년들의 사회참여 활동이 저조한 가운데, 청년의 재능과 능력을 키우고, 사회 구성원으로서의 능동적 역할을 수행하는 기회를 만들어주기 위해 국가와 지방자치단체의 대폭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며, ”이후에도 청년들을 지원하기 위한 법안들을 계속적으로 발굴하고 입법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청년기본법 일부개정 법률안’은 김원이 의원을 비롯해 기동민·김병기·박홍근·양정숙·이규민·이상헌·이정문·장경태·조승래·최혜영·허종식 등 12명의 의원이 공동발의에 참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2월 둘째주 주간현대 1170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