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베트남서 모바일 계좌개설 서비스 개시

인터넷뉴스팀 | 기사입력 2021/12/02 [17:29]

NH투자증권, 베트남서 모바일 계좌개설 서비스 개시

인터넷뉴스팀 | 입력 : 2021/12/02 [17:29]

▲ NH투자증권 정영채 사장(왼쪽)이 11월29일 응 유엔 바오 황 Timo 대표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NH투자증권은 11월29일 베트남 인터넷은행 플랫폼인 티모(Timo)와 협력해 현지 비대면 증권계좌 개설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Timo는 약 40만 명 이상의 고객을 보유하고 있는 베트남 최초의 인터넷은행 플랫폼이다. 현지 은행·보험·자산운용사들과의 파트너십을 통한 종합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양사는 이날 모바일 기반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 업무에 대한 협약을 체결하고, 베트남 현지에서 본격적인 서비스 개시에 들어갔다. NH투자증권 베트남법인은 현지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Timo 고객과 관계사를 대상으로 뮤추얼 펀드 판매, 자산관리 서비스 등 종합증권서비스로 점차 확대해 양사 간 파트너십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인도네시아 등 다른 동남아시아 진출국가에서도 핀테크 금융사 투자 등 협력 확대에 대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

 

이날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계약식에는 NH투자증권 정영채 사장과 김종석 베트남법인장, Timo 최고경영자(CEO)인 응 유엔 바오 황 대표 등이 참석했다.

 

정 대표는 "베트남 최초의 디지털 뱅킹 플랫폼과의 협력사업이 성공적으로 첫 발걸음을 내딛게 돼 기쁘다"며 "수출 불모지로 줄곧 평가받던 국내 증권업의 해외 진출이라는 시대정신을 갖고 기본에 충실한 글로벌 비즈니스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토뉴스
1월 넷째주 주간현대 1193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