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진구-김성균, 살아있는 박근형과 운명적 만남! ‘소름’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1.14 11:16


박근형 부활의 비밀이 밝혀지며 안방극장을 소름 돋게 했다. 이에 진구와 김성균은 각각 다른 방법으로 살아있는 박근형과 대면해 충격을 선사했다. 박근형과의 재회가 어떤 변화를 갖고 올지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지난 1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드라마하우스) 14회는 자신의 욕망을 위해 악을 서슴지 않은 아버지 장범호(박근형 분)처럼 살고 싶지 않은 장준서(진구 분)와 장기서(김성균 분), 두 형제가 아버지와 충격적 재회를 갖는 과정이 긴박감 넘치게 휘몰아쳤다.

 

준서는 이성균(임현성 분)의 빈소를 찾아 “이성균과 이성균의 부친 둘 모두를 죽인 사람의 아들”이라고 자신을 소개하고 “용서하지 마십시오. 내 아버지를. 저도 아버지를 용서하지 않겠습니다”라고 말한다. 고수창(박원상 분)은 성균이 억울한 죽음을 당한 이상 장범호를 죽일 수 밖에 없다며 준서에게 일에서 빠지라고 말한다. 하지만, 준서는 “아버지는 내가 상대합니다. 아들은 아버지를 죽이지는 못합니다. 하지만 아버지도 아들을 죽이진 못합니다”라고 말한다.

 

준서는 기서에게 아버지가 장작불로 때려 죽인 사람의 아들이 죽었다며 어린 시절 공유했던 충격적 살인이 아직도 이어지고 있음을 밝힌다. 기서는 준서에게 “아버지 망령에서 벗어나라”고 독설을 내뿜고, 준서는 아버지가 기서에게 북천을 물려줄 생각이 없었다며 “더 이상 아버지의 허수아비가 돼지 마”라고 맞받아친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게 그냥 두라는 기서에게 준서는 “난 아버지가 무서워. 그럼 우리도 이렇게 평생 살아야 되는 거야. 과거 우리가 살았던 그 모습 그대로.. 그게 무서워 난”이라고 털어놓는다.

 

각기 다른 방향으로 전력질주하고 있던 준서와 기서는 결국 아버지에 대한 두려움과, 갇힌 세상에 살기 싫은 마음은 같았다. 기서는 구자경(고준희 분)에게 자신의 것이 아닌 것에 미련이 없다며, 함께 떠나 쉬고 싶다고 제안하고, 자경도 흔들린다. 하지만, 자경은 장규호(이재원 분)의 계략으로 인해 기서와 함께 떠나지 못한다. 규호는 북천시장 후보로 나선 정윤미(진경 분)에게 자경이 소유한 땅이 과거 일제시대 일본 소유의 땅이었기에 국가에 환수되어야 한다는 사실을 알려주며 자신에게 부시장 자리를 달라고 딜한다. 윤미는 규호의 정보로 자경을 협박하고, 자경은 방송 인터뷰를 통해 자신은 기서와 이혼할 예정이라고 말해 기서를 충격에 빠트린다.

 

기서가 아버지로부터 떠나는 방법을 생각했다면, 준서는 정면 승부를 택했다. 주태섭(조재룡 분)에게 전화해 아버지와 통화한 것. 준서는 범호에게 “아버지... 아버지께 부탁 하나만 드릴게요. 형과 저를 위해서 한번만.. 한번만 세상 앞에 고개를 숙여주십시오. 자식으로서 아버지께 드리는 마지막 부탁입니다. 평생 아버지를 위해 희생한 기서형을 위해서라도”라고 간곡히 부탁한다. 범호는 태섭에게 “곧 나갈 일이 생길 것 같다”고 말해 본격적으로 움직일 작정임을 내비쳤다. 그러나, 범호는 준서가 아닌 기서에게 먼저 나타났다. 기서는 범호를 직접 만나고 충격의 도가니에 빠져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서이라 검사(정은지 분)는 선거 과정에서 윤미가 자신의 아버지를 버렸다는 사실을 알게 되어 충격을 받고, 혼자 귀가하다 태섭과 마주쳐 권총을 쏘며 두려움에 떤다. 이 과정을 윤미가 보고 충격에 빠진다. 윤미는 이라에게 준서의 일에서 손을 떼라고 하지만, 이라는 엄마가 자신을 위해 살고 희생한 것처럼 말하지 말라고 독설을 퍼부으며 목숨을 걸고 준서의 일을 맡는다. 이라는 준서에게 자신이 윤정혜(경수진 분)처럼 되어도 그리워해줄 것이냐며 애틋해하지만, 준서는 알아채지 못한다. 이라는 범호에게 사망선고를 내렸던 의사에게 범호 부활의 비밀을 알게 되며 또다시 충격에 빠지고 만다.

 

범호가 기서에게 나타난 데 이어 준서의 부탁에 어떤 식으로 응할지 앞으로 전개에 기대가 모아진다. 15회 예고편에는 기서가 준서에게 아버지를 “괴물”이라고 표현하는 장면이 등장해 어떤 충격적 스토리가 펼쳐질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에 대해 각종 SNS와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매회 전개가 엄청나게 빠르다” “엔딩이 소름이라다음 회가 너무 궁금하다” “김성균 고준희 짠하다. 시골 가서 행복하게 살았으면” 등 호평이 이어졌다.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웰메이드 액션 추적극.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밤 11시에 JTBC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 JTBC ‘언터처블’ 제공

 

전체 112946 현재페이지 1 / 3765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12946 성남준법지원센터, 2018년 상반기 총 23회에 걸쳐 국민공모제 사회봉사 집행 실시 김병화 2018.06.21
112945 성남시도촌종합사회복지관, 2018 어르신 본죽나눔 지원사업 성황리에 종료 김병화 2018.06.21
112944 순천소방서 서면센터, 수피아 어린이집 소방안전교육 실시 김민지 2018.06.21
112943 동두천시 중앙동 새마을부녀회, 정성스런 밑반찬 전달로 이웃사랑 실천 김병화 2018.06.21
112942 동두천시 보산동 행정복지센터“찾아가는 방문상담의 날”운영 김병화 2018.06.21
112941 동두천시 송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정기회의 개최 김병화 2018.06.21
112940 동두천시, 알고 보면 더 멋진 소요동 벽화거리 김병화 2018.06.21
112939 동두천시 상패동, 찾아가는 복지상담의 날 운영 김병화 2018.06.21
112938 동두천시 중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거동불편 재가 어르신에 요실금패드 전달 김병화 2018.06.21
112937 동두천시 소요동 바르게살기위원회, 신규위원 위촉 김병화 2018.06.21
112936 동두천시 동성교회와 금촌 식당, 독거노인들을 위한 사랑의 연결고리 김병화 2018.06.21
112935 동두천시 복돈이야, 홀몸노인 중식봉사 실천 김병화 2018.06.21
112934 동두천소방서, ‘제20회 경기도 소방동요 경연대회’ 대상 수상 쾌거 김병화 2018.06.21
112933 고양시민 거리응원, 이번에는 고양종합운동장이다! 김병화 2018.06.21
112932 고양시, 어린이급식소 식품알레르기 관리 교육 실시 김병화 2018.06.21
112931 고양시 화정도서관이 들려주는 풀꽃 이야기 김병화 2018.06.21
112930 고양시 덕양구, 가족관계등록업무 역량을 높이다 김병화 2018.06.21
112929 고양시 덕양구, 1일 민원실장 소통의 시간 가져 김병화 2018.06.21
112928 고양시 일산동구 ‘어르신우대업소’ 이용하세요 김병화 2018.06.21
112927 고양시 능곡동, 정성으로 담아낸 밑반찬 이웃에 전달 김병화 2018.06.21
112926 고양시 창릉동, ‘용머리 마을’ 창릉동 소개 리플릿 펴내 김병화 2018.06.21
112925 고양시 고양동, 모두가 하나 된 경로잔치 성료 김병화 2018.06.21
112924 고양시 식사동, 문화생활 ‘더 가깝게, 더 쉽게!’ 김병화 2018.06.21
112923 동두천시, 정보화 취약계층 대상 무료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개시 김병화 2018.06.21
112922 동두천시, 제20회 늘푸른 청소년예술제 개최 김병화 2018.06.21
112921 동두천시, 2018년 청소년 과학경진대회 및 길거리과학축제 개최 김병화 2018.06.21
112920 동두천시 아이돌봄서비스, 어린이집 교직원 대상 홍보 실시 김병화 2018.06.21
112919 동두천시, 어린이집 아동학대․성폭력 예방교육 실시 김병화 2018.06.21
112918 동두천시, 행락철 대비 자연발생유원지 관계부서 대책회의 개최 김병화 2018.06.21
112917 동두천시 보건소, 제73회‘구강보건의 날’기념행사 개최 김병화 2018.06.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7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