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N 포토] 통곡하다 쓰러진 세월호 유가족

성혜미 기자 | 기사입력 2018/04/16 [18:23]

▲16일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화랑유원지 416세월호참사 희생자 정부 합동 영결추도식에서 헌화 중이던 한 유가족이 쓰러져 현장에 있던 119 구조대에 의해 다급히 이송됐다. ©성혜미 기자

 

세월호 참사 4주기인 16일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화랑유원지 4·16세월호참사 희생자 정부 합동 영결·추도식에서 헌화 중이던 한 유가족이 갑자기 쓰러져 주변의 안타까움을 샀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현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