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초달달 ‘솜사탕 커플’ 스페셜 포스터 공개!

김병화 기자 | 기사입력 2018/06/04 [09:32]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의 달콤한 순간이 담긴 솜사탕 포스터가 첫 방송 2일 전 깜짝 공개돼 시선을 모은다.

 

오는 6월 6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연출 박준화/ 극본 정은영/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드래곤)는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박서준 분)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박민영 분)의 퇴사밀당로맨스.

 

‘김비서가 왜 그럴까’ 측은 보는 것만으로도 설렘을 폭발시키는 박서준-박민영의 달달한 모습이 담긴 솜사탕 포스터를 공개했다. 두 사람은 몽글몽글한 솜사탕을 손에 꼭 쥐고서는 해맑은 미소를 띄우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계단에 나란히 앉아 따사로운 햇살을 맞고 있는 두 사람의 로맨틱한 분위기는 잠자던 연애세포를 깨우기 충분하다. 마치 따사로운 오후 데이트를 즐기는 연인 같은 모습이 설렘을 자극한다.

 

더욱이 무심한 듯 시크한 블랙 수트 차림에 박서준과 핑크빛 드레스로 과즙미를 뽐내고 있는 박민영은 꿀이 뚝뚝 떨어지는 연인의 모습을 연상케 한다. 이처럼 매번 폭발하는 박서준-박민영의 러블리한 ‘투박 케미’는 첫 방송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무한 상승시키고 있다.

 

이에 오는 6일 수요일 첫 방송되는 ‘김비서가 왜 그럴까’가 핑크빛 솜사탕처럼 살랑살랑 가벼이 다가와 어느새 시청자들의 마음을 핑크빛으로 물들이는가 하면 진한 달콤함까지 전할 것을 예고하며 초강력 로코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카카오페이지에서 조회수 5천만뷰를 기록한 동명의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해당 소설 기반의 웹툰 또한 누적조회수 2억뷰와 구독자 490만명을 돌파하며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오는 6월 6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

 

<사진>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제공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현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