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원악기상가, ‘추억의 악기 수리’ 신청자 모집

장인의 손길로 뽀얗게 먼지 쌓인 악기에게 새 숨을!

김유진 | 기사입력 2018/11/05 [10:52]

낙원악기상가, ‘추억의 악기 수리’ 신청자 모집

장인의 손길로 뽀얗게 먼지 쌓인 악기에게 새 숨을!

김유진 | 입력 : 2018/11/05 [10:52]

 

▲ 추억의 악기 수리 이벤트 모집     © 낙원악기상가



 

- 11 16일까지 10만원 상당의 악기 수리 받을 수 있는 추억의 악기 수리신청 받아

- 115()부터 21()까지 나만의 우쿨렐레 만들기체험 참가자 모집

 

방안 한 켠에 뽀얗게 쌓인 먼지와 함께 잊혀져 가는 오래된 악기를 새 악기처럼 수리∙점검해주는 프로그램이 있다. 세계 최대 악기상점 집결지 낙원악기상가가 서울시와 함께 지난 9월 시작한 추억의 악기 수리행사가 오는 11월 말까지 진행된다.

 

11 16()까지 기타, 바이올린, 플루트, 피아노 등 추억이 깃든 악기를 수리하고 싶은 이유와 사연을 구글폼(https://goo.gl/5Ww92h)작성해 신청하면 추첨을 통해 10만원 상당의 악기 수리비를 지원한다. 악기 수리는 낙원악기상가의 장인들이 맡는다. 40년 넘는 경력을 자랑하는 낙원악기상가의 터줏대감 진성악기유재복 대표부터 영국에서 악기 수리를 전공한 한양악기최신해 대표, 절대 음감으로 정확한 피아노 조율 실력을 자랑하는 명품피아노황창연 대표, 색소폰 수리의 달인 베델악기김연성 대표 등 악기 수리의 고수들이 참여한다. 

 

'추억의 악기 수리' 이벤트를 통해 고장 난 기타를 수리한 김용진씨는 초등학생 때 외삼촌에게 선물 받은 기타를 수리하려고 이벤트에 응모했다" "어려운 시기를 함께한 고마운 기타인데 바쁘다는 이유로 관리를 제대로 못하고 방치하다 낙원악기상가 수리 고수께서 말끔히 고쳐주신 덕분에 다시 행복한 추억을 만들어 갈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우리들의 낙원상가 관계자는 바쁜 일상에 쫓겨 챙기지 못했던 소중한 추억을 되찾을 수 있도록 서울시와 함께 '추억의 악기 수리' 이벤트를 마련했다" "장인의 기술과 정성으로 새 것처럼 수리된 악기를 평생의 반려악기 삼아 더 많은 추억을 쌓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추억의 악기 수리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 확인 및 참가 신청은 우리들의 낙원상가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nakwonmusic)과 블로그(http://blog.naver.com/enakwon)에서 가능하다.

 

한편, 낙원악기상가에서는 11 5()부터 21()까지 낙원의 고수와 함께하는 나만의 우쿨렐레 만들기참가자를 모집한다. ‘나만의 우쿨렐레 만들기’는 낙원악기상가에서 25년간 우쿨렐레 전문 매장을 운영해온 에클레시아박주일 대표가 낙원의 고수로 참여해 우쿨렐레에 대해 설명하고, 만드는 방법을 알려주는 프로그램으로 12 1()에 진행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