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에너빌리티, 분당복합 380MW급 K-가스터빈 공급 계약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1:31]

두산에너빌리티, 분당복합 380MW급 K-가스터빈 공급 계약

김보미 기자 | 입력 : 2024/07/04 [11:31]

한국남동발전과 분당복합 현대화사업 1블럭 주기기 2600억 원 규모

국산 초대형 가스터빈 기술력 인정받아 국내 시장에서 빠르게 공급 확대 중

 

▲ 분당복합발전소 조감도(한국남동발전 제공).

 

두산에너빌리티가 순수 우리 기술로 만든 가스터빈을 포함한 복합발전소 주기기 수주를 이어가고 있다.

 

두산에너빌리티는 한국남동발전과 2,600억 원 규모의 분당복합 현대화사업 1블럭 주기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남동발전은 93년과 97년 2차에 걸쳐 준공된 분당복합발전소 1∙2블록을 고효율, 친환경 발전소로 전환하는 현대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두산에너빌리티가 1일 배포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두산에너빌리티는 380MW규모 H급(터빈 입구 온도 1500℃ 이상의 고효율 모델) 초대형 가스터빈과 스팀터빈, 열공급설비 등을 오는 2028년 3월까지 분당복합 1블록에 공급할 예정이다.

 

두산에너빌리티 손승우 파워서비스BG장은 “국내 340여 개 산∙학∙연이 함께 개발한 K-가스터빈 수주가 확대되고 있다”며 “국내 가스터빈 산업 활성화에 큰 힘을 불어넣은 한국남동발전이 안정적으로 전력과 열을 공급할 수 있도록 최고의 제품을 만들어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두산에너빌리티는 국산화에 성공한 대한민국 첫 가스터빈을 김포열병합발전소에 공급하는 계약을 2019년 체결했다. 이를 기반으로 지난해 보령신복합발전소, 지난 1월 안동복합발전소에 380MW급 가스터빈을 포함한 주기기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두산에너빌리티는 향후 5년간 국내에서 가스터빈 관련 7조 원 이상 수주를 목표로 사업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토뉴스
7월 둘째주 주간현대 1252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